메뉴 건너뛰기

원본링크: http://www.hani.co.kr/arti/area/capital/922085.html

 

서울시민 10명 중 7명 “남북통일 필요…북 비핵화 가능성은 낮아”

 

서울시, 남북교류협력 의식조사 발표

남북통일 ‘필요하다’ 응답률 74.2%

북한 비핵화 가능성 ‘낮다’ 71.1%

 

남북정상회담이 세 차례나 열린 지난해와 달리 올해 들어 남북관계가 경색됐지만 서울시민 10명 가운데 7명가량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남북통일에 찬성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. 다만, 시민들은 대체로 북한의 비핵화 가능성은 낮다고 봤다.

 

 서울시는 서울에 사는 만 19살 이상~69살 이하 남녀 2천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25일부터 지난 3일까지 벌인 남북교류협력 의식조사의 결과를 25일 발표했다. 이번 조사는 지난해 12월에 이어 1년 만에 진행됐다. 이 조사에서 남북통일이 ‘필요하다’는 응답은 전체 응답자의 74.2%로 지난해 조사 때와 같았다. 시민들이 통일 뒤 개선될 것이라고 기대하는 사회문제로는 경제성장률(35.4%), 이념갈등(31.3%), 실업률(18.8%) 등이었다.

 

이번 조사에서는 불투명한 남북관계에 대한 시민들의 우려가 반영되기도 했다. 5년 이내로 남북관계가 좋아질 것이라고 전망하는 시민은 전체 응답자의 39.5%에 불과했고, 71.1%는 향후 북한의 비핵화 가능성이 ‘낮다’고 봤다. 북한의 개혁·개방 가능성을 묻는 항목에서도 응답자의 62.9%가 ‘낮다’고 꼽았다.

 

정부와 서울시가 추진하는 2032년 서울-평양 하계 올림픽 공동개최에 ‘찬성한다’는 응답은 61.8%였다. 지난해 70.2%보다 8.4%p 하락했다. 찬성 이유로는 ‘올림픽 공동개최를 통해 사회문화 교류·협력이 활발하게 이뤄질 수 있을 것 같아서’라는 답변이 28.9%로 가장 높았고, ‘남북 간 군사적 긴장해소의 계기가 될 수 있을 것 같아서’(18.7%), ‘경제적 효과가 클 것 같아서’(11.3%) 등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.

 

공동개최를 반대한다고 답한 이들이 꼽은 주된 이유로는 ‘정치·군사적 문제 미해결 시 대화·협력 무의미할 것 같다’는 답변이 41.4%로 가장 많았다. 이어 ‘북한체제 특성상 지속적인 대화·협력이 어려울 것 같아서’(27.7%), ‘북한과 공동 올림픽을 개최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해서’(16.4%), ‘올림픽 인프라 구축을 위한 비용부담 때문에’(13.9%) 순이었다.

 

이번 조사는 서울시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㈜타임리서치에 의뢰해 온라인으로 이뤄졌으며 95%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±2.2%p다.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공지 [SBS라디오 이철희의 정치쇼] 여론123 티브릿지 2021.03.12
72 22.3.17. [월간중앙] 국민 1003명에게 물었다, “윤석열 새 정부에 바라는 것은?” 티브릿지 2022.03.23
71 22.2.18. [CNB NEWS] 양산시민 64.9%, 민선7기 시정운영 평가 '만족' 티브릿지 2022.02.22
70 22.1.4. [미디어오늘] “사람 취급 안해주니까 지상파 안가고 넷플릭스 가긴 하지만” 티브릿지 2022.02.22
69 21.12.2. [중부일보] 의왕시민 82.2%, 김상돈 의왕시장 시정운영에 만족…역대 최고 기록 경신 티브릿지 2022.02.22
68 21.6.15. [연합뉴스] "국민 72.5%, 대체공휴일 확대해야…자영업 "글쎄'" 티브릿지 2021.06.15
67 21.5.2. [KBS NEWS] 수도권 중소기업 55% “지방 이전 고려했거나 경험·계획 있다” 티브릿지 2021.05.03
66 21.4.6. [중앙일보] 與 싫다는 2030…손혜원·유시민·설훈 '입'때문만은 아니다 티브릿지 2021.04.15
65 21.3.9. [중앙일보] 대선 좀 맞힌다는 10인 "이대로면 이재명>윤석열>이낙연" 티브릿지 2021.03.12
64 [SBS라디오 이철희의 정치쇼] 여론123 티브릿지 2021.03.12
63 21.1.15. [서울신문] 박병석 국회의장 취임 7개월 키워드는 #예산안처리 #상시국회 #세종의사당 티브릿지 2021.03.12
62 21.1.11. [연합뉴스] 주철현 "여수시청 '별관 증축'보다 양 청사 체제 선호" 티브릿지 2021.03.12
61 21.1.1. [국민일보] “부동산이 왜? 불로소득 아냐” 국민들 생각 달라졌다 [이슈&탐사] 티브릿지 2021.03.12
60 20.12.7. [뉴시스] 국민 52.8%, 새해 예산안 법정시한 처리 '긍정적' 평가 티브릿지 2021.03.12
59 20.10.22. [헤럴드경제] 어린이집 교사 10명 중 3명, 학부모 폭력 경험했다 티브릿지 2021.03.12
58 20.10.21. [농민신문] [사설] 농업·농촌·농식품 현안 여론조사, 정책 반영 최선을 티브릿지 2021.03.12
57 20.1.27. [서울신문] “어디 사세요?”… 집과 동네, 사회·경제적 능력의 기준이 되다 티브릿지 2021.03.12
56 20.1.27. [서울신문] 10명 중 3명 “보유세 강화보다 낙후 지역 개발로 부동산 격차 해소를” 티브릿지 2021.03.12
55 20.1.28. [서울신문] “부동산이 계급” 90% 육박… 좌절하는 2030 티브릿지 2021.03.12
» 19.12.25. [한겨레] 서울시민 10명 중 7명 “남북통일 필요…북 비핵화 가능성은 낮아” 티브릿지 2021.03.12
53 19.12.24. [경향신문] 대학생 10명 중 3명, 등록금은 '빚내거나 일하거나' 티브릿지 2021.03.12